티스토리 뷰

국내여행/경주

경주 여행(2012), 경주역 > 첨성대

YonghoChoi ★용호★ 2016.07.03 03:37

2012년 12월 22일  

 

양동마을에서 203번 버스를 타고 경주역에 도착했다.

이때부터 우린 추위와 싸우기 시작했다.

경주역에서 첨성대, 안압지는 걸어가도 될 정도의 거리라서

춥지만 참고 걸어보기로 했다.

 

우선 경주역에 들러 화장실도 들리고 스탬프 종이도 챙기고!



▲ 경주역 앞 간이 철도

 

경주 역 앞에 사진찍으면 재밌을 것 같아보이는 곳이 있어서

사진 좀 찍으며 놀았다 ㅋ

그대로 올리면 혼날거 같아서 예솔이 얼굴 가림 ㅋㅋ

▲ 안압지 연꽃 단지

 

원래는 연꽃이 쫙 펴 있어야 하는데

겨울이라 휑~~

연꽃 핀 계절에 오면 정말 이쁠 것 같다.


▲ 저 멀리 보이는 첨성대


▲ 첨성대로 가는 길

 

첨성대 가는길에 이렇게 이쁜 길이 있었다.

뭔가 아기자기하고 미로같기도 하고 ㅋ

이런 길을 우리가 그냥 지나칠 수 없지!




 

드디어 첨성대 도착!!

너무 추워서 오는 내내 괴로웠다.

첨성대 안으로 들어가려면 입장료 500원인가 내야하는데

안으로 들어가나 여기서 보나 그게 그거일 거 같고

춥기도 너무 추워서 그냥 밖에서 보기로 했다.


 

우리는 추워죽겠는데 열심히 문화재를 훼손시키기 놀이를 했다.

각도 맞춘다고 덜덜 떨면서 ㅋㅋㅋ


▲ "대왕의 꿈" 촬영 트럭

 

방송국 트럭이 5~6대가 지나가길래 뭔가 했더니만

"대왕의 꿈" 배경이 경주라서 이쪽에서 촬영을 한다고 한다.

연예인은 못봤다 ㅋㅋ

 

첨성대 관람을 다하고 후다닥 되돌아 나와서

이제는 제일 기대되는 안압지로~!



댓글
댓글쓰기 폼